2020-03-23 월] 여주시내~이포보 야간 라이딩 > 자전거 > 라이딩/번개 후기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게시판 정보

(게시판)

나혼자탔다 | 2020-03-23 월] 여주시내~이포보 야간 라이딩

페이지 정보

작성자 피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20-03-27 13:26 조회120회 댓글0건

게시글 URL 정보

(게시글)


★ [ 피리 자전거 동호인 명부 ] 서비스 개시
자전거 타는 동호인이신가요? 그렇다면 [ 피리 자전거 동호인 명부 ]에 등록 부탁드려요.
나에 대해 소개하고 동네 라이더들을 만나 보세요.
입문날짜, 도로에서 평속, 하루 최장 거리, 자전거 애정도, 자전거 타는 실력, 좋아하는 자전거, 라이딩 스타일, 라이딩 시간대, 자전거 관련 목표
⊙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이미지

  • 2020-03-23 월] 여주~이포보 야간라이딩
  • 2020-03-23 월] 여주~이포보 야간라이딩
  • 2020-03-23 월] 여주~이포보 야간라이딩
  • 2020-03-23 월] 여주~이포보 야간라이딩
  • 2020-03-23 월] 여주~이포보 야간라이딩
  • 2020-03-23 월] 여주~이포보 야간라이딩
  • 2020-03-23 월] 여주~이포보 야간라이딩
  • 2020-03-23 월] 여주~이포보 야간라이딩
  • 2020-03-23 월] 여주~이포보 야간라이딩
  • 2020-03-23 월] 여주~이포보 야간라이딩
  • 2020-03-23 월] 여주~이포보 야간라이딩
  • 2020-03-23 월] 여주~이포보 야간라이딩
  • 2020-03-23 월] 여주~이포보 야간라이딩
  • 2020-03-23 월] 여주~이포보 야간라이딩
  • 2020-03-23 월] 여주~이포보 야간라이딩
  • 2020-03-23 월] 여주~이포보 야간라이딩
  • 2020-03-23 월] 여주~이포보 야간라이딩

본문

자전거 타고 싶다.

그런데 어제 형수가 해준 월남쌈에 돼지고기 비계가 몇개 남아서 가져왔다.

개 주기 위해서다.

그냥 버리기 아깝다.

자전거 타러 가는김에 개에게 주기로 한다.

그리고 아까 들어온 작업비 찾으러 은행 들리고 이포보 찍으러 가기로 코스를 정한다.

 

 

개는 발바리 2마리인데 밭에서 키운다.

우리집은 시내 연립주택이라 개가 짖으면 동네 주민들이 시끄러워 하기 때문이다.

밭에 가니 개 2마리가 반갑다고 개난리다.

한 그릇에 주면 한마리가 다 먹어서 한마리를 옆으로 빼서 따로 반식 주었다.

개에게 고기를 주고 은행에 들러 돈을 찾고 강변 자전거 도로로 나갔다.

14121_2.jpg

14122_2.jpg 

 

그런데 자전거 앞쪽에서 덜렁거리는 소리가 난다.

보니 프론트랙 한쪽 볼트가 빠져있다.

프론트랙의 볼트가 빠지다니...

평소에 자주 확인해야겠다.

와셔와 육각홈 볼트 여분이 집에 있으니 프론트랙을 빼서 배낭에 넣었다.

 

 

자 출발~~

오랫만에 이포보 방향으로 달리는것 같다.

강변에 자전거 도로에 산책하는 사람 몇명 있을뿐 라이더는 보이지 않는다.

 

 

달리는데 역풍이다.

이런...

이포보 찍으려면 힘들것 같다.

여주보만 찍고 돌아올까.

 

 

자전거도로에 다른 라이더가 없으니 달리기 참 편하다.

서울에 살때는 자전거 도로에서 갑자기 튀어나오는 사람들, 강아지, 그리고 가장 짜증나는건 너무 밝은 라이트로 눈뽕 공격하는 개늠시키들, 그리고 내 차선 달리는데 중앙선 넘어와 위험하게 하는 인간들이다.

뭐가 그리 바쁘다고들 중앙선 넘어오거나 바싹 붙어서 추월하거나...

그런 인간들이 없어서 좋지만 한편으로는 함께 탈 사람이 없는게 시골살이의 단점이다.

 

 

여주보를 지나 조금 더 달리면 1자 잘 뻗은 도로가 나온다.

로드라이더들이 참 좋아할만한 길이다.



14123_2.jpg

14124_2.jpg

14125_2.jpg 

 

그런데 해가 뉘엇뉘엇 지고 있다.

참 오랫만에 일몰을 본다.

14126_2.jpg


14127_2.jpg

 

 

그리고 더 달리면 오른쪽에 골재가 엄청나게 쌓여 있는 곳이 있다.

사대강 사업을 하며 강바닥을 긁어내 샇아 놓은것이다.

금방 팔릴거라 그러더니 몇년이 지나도 많이 쌓여 있다.
14128_2.jpg

14129_2.jpg
 

 

달리다 보면 이포보 가기전에 양촌리에서 오른쪽이 자전거도로이다.

그런데 왼쪽으로 가 보고 싶다.

그래서 왼쪽으로 갔다.

14130_2.jpg

14131_2.jpg 

 

하우스들이 보이는데 겉에 하우스가 있고 그 안에 또 하우스가 있다.

여긴 하우스를 2중으로 설치하는구나.

우리 하우스는 1겹인데...

저러면 겨울에도 농작물 키우기 수월하고 난방비가 적게 들것 같다.

 

 

이포보 가기전에 기러기인지~

여하튼 새들이 무리를 이뤄 날고 있다.

사진을 찍으려고 폰을 꺼내는데 벌써 멀리 날아가버렸다.
14132_2.jpg 

 

이포보에 도착했다.

화장실을 찾으려고 하니 없다.

그래서 이포보를 건넜다.

여길 몇번 지나다녔지만 이포보 건너는건 처음이다.

건너편에는 화장실이 있다.

이적의 "다행이다."

작은일을 보고 따뜻한 커피 한잔 마시려고 편의점을 보니...

"LTE" 그룹의 편의점이다.

개인적으로 LTE 그룹의 서비스나 물건은 왠만하면 불매하려고 한다.

"5G" 그룹의 25 편의점이면 참 좋았을텐데 아쉽다.

천서리 동네쪽 국도 37호선변에는 "널봐" 편의점이 있긴 하지만 국도로 나가고 싶지는 않다.

 

 

그냥 인증센터 있는 벤치에 앉아 쉬었다.

생수병을 가져왔으니 물 마시기로 한다.

앉아서 쉬었다.

이곳에 야간라이딩으로 온건 처음이다.

앞으로 자주 와야겠다.

 

 

휴식을 마치고 이제 집으로 거야한다.

라이트를 꺼내 달았다.

그런데 어둡다.

베터리가 다되었나...

베터리를 교체했다.

다행히 여분의 베터리를 챙겨놨다.

PET병을 투과하는 후미등의 불빛이 더 멋지게 보이는건 기분탓일까??
14133_2.jpg


14134_2.jpg

 

 

이제 집으로 간다.

일일드라마 시작하기전에 집에 도착하는게 목표이다.

시청뒤 강변에서 이포보까지 1시간 26분정도 걸렸다.

사진찍고 쉬엄쉬엄 역풍 맞으면 이정도 걸렸으니

갈때는 16분 단축하여 1시간 10분이 목표다.

 

 

역풍은 아니라서 수월하게 달릴수 있다.

좋다~~

그런데 어두워서 불안하다.

라이트 불빛을 약으로 켜 놨다.

베터리를 아끼기 위해서다.

마데인차이나 저렴한 라이트라 혹시 고장이나 베터리가 미쳐서 광탈할것을 우려하여 베터리 소모를 줄이기 위해서다.

L2라이트지만 약 모드로 켜 놓으니 어둡다.

이런데 지난주에 충주에 라이트 없이 밤 11시 넘어서까지 달렸던 멋진 소년은 어찌 간걸까?

난 도로상태 좋은 구간을 달렸지만 그 소년은 민가도 적고 일부는 마을길을 달려야 했다.

정말 대단한 소년이다.

14135_2.jpg

 

 

달리다보니 멀리서 여주보의 조명이 보인다.

조금 더 달리면 되는구나.
14136_2.jpg
 

 

여주보 지나니 힘이 난다.

이제 세종대교를 향해 달린다.

양섬 위를 가로지르는 세종대교 밑을 지나서 이제 시내 구간이다.

그런데 여기서 야리꾸리(?)한 냄새가 난다.

오른쪽이 하수처리장인데 하수 냄새인가보다.

참 역하다. 우엑~~

이포보 갈때도 맡았던 냄새이다.

 

 

시내구간 들어서자 이제 마음이 편하다.

오늘 라이딩의 끝이 보인다.

시청뒤 계단 앞에서 앱을 껐다.

그리고 뚝방길로 올라갔다.

 

 

집에 도착하니 어머니가 드라마 보고 계신다.

일일드라마 시작하기 전에 도착하는게 목표였는데 목표 달성은 실패했다.

 

 

식사하며 드라마 보고 샤워했다.

시골 살다보니 자전거도로가 번다하지 않아 참 좋다.

그런데 같이 탈 사람이 없어서 참 아쉽다.

작년 4월에 사정상 기변을 위해 버디 2세대 스포츠디스크를 팔았다.

그리고 작년 봄에 서울에서 본가로 이사왔다.

작년 10월에 자전거 다시 사서 타려 했지만 내 본업과 어머니의 농사일로 바쁜 나날을 보냈다.

심지어 버디동의 강천섬 번개에 식사만 하고 강천섬에 따라가지 못할정도로 시간을 내기 어려웠다. ㅠ_ㅠ

그리고 겨울을 맞이했다.

겨울이라 해도 동네에서 밭에 가거나 우체국가거나 등등으로 탔다.

물론 동네를 벗어나 5키로 이상 탄적은 없다.

겨울이 끝나 이제 타려고 하니 같이 탈 사람이 없다.

이제 여주 시내에서 자전거 타는 사람을 찾아봐야겠다.

 

 

오늘 라이딩 끄읕~~!!

 

 

이날 총 주행거리 : 41.27Km (아래 앱 캡쳐화면 외에 집-밭-은행-강변 / 강변-집 구간 포함)

 
14137_2.png 

추천 0 비추천 0


☞ 아래 후기나 여행기 제목을 클릭하면 내용을 볼수 있습니다.
★ PIREE의 라이딩 후기~

2009-06-27] 서울->속초 당일을 [샌들+짐받이+트렁크백+타이어 2.1 달고] 개고생 라이딩

2020-05-06 수] 1편] 서울에서 볼일보고 여주까지 배고픔의 귀가 라이딩
2020-05-06 수] 2편] 서울에서 볼일보고 여주까지 배고픔의 귀가 라이딩

2020-05-04 월] 대박 라이딩!! 다같이 돌자 동네 한바퀴~

2020-04-12 일] 이포보에서 만난 멋진 청년과 여주 벚꽃길 6.4Km를 달리다

2020-03-23 월] 여주시내~이포보 야간 라이딩

2020-03-16 월] 강천섬 가는길 위에서 대단한 소년을 만나다.



★ PIREE의 자전거 여행기~

☞ 001번째 여행 / 2001 1117 1118 / 눈물의 산정호수 / 경기도 포천 산정호수 / 아자여
- 1편 / 1일번째 여행 / 출발해서 도착까지 11시간동안 그 험난했던 시간들...
- 2편(마지막편) / 2일번째 여행 / 너무 힘들었지만 완주하여 뿌듯했던 서울 복귀 라이딩


☞ 002번째 여행 / 2001 1215 1216 / 경기도 남양주 대성리 / 아자여
- 1편 / 1일번째 여행 / 유명산 가일리에 생활 자전거를 타고 가다!!
- 2편 / 2일번째 여행 / 유명산 선어치 고개를 넘다.


☞ 040번째 여행 / 2007 0407 0408 / 전라북도 부안 변산반도 / 자여사 / 본인추진
- 1편 / 1일번째 여행 / 변산반도에서 여유를 느끼다.
- 2편 / 2일번째 여행 / 세월을 켜켜히 쌓은 풍경이 있는 채석강에서
- 3편 / 2일차 / 전라좌수영세트장, 모함해변, 내소사



☞ 061번째 여행 / 2009 0820 0821 / 업힐을 오르다 시즌2 / 강원도 정선 태백 / 자여사 / 본인추진
- 1편 / 1일번째 여행 / 강릉 안반덕, 송천
- 2편 / 2일번째 여행 / 정선 송천을 달리다.
- 3편 / 2일번째 여행 / 정선 골지천, 오두재, 백전리 물레방아
- 4편 (마지막편) / 3일번째 여행 / 정선 만항재 1330m, 함백산 1572.9m에 오르다.


☞ 072번째 여행 / 2014 0517 0518 / 높은산에 오르다 / 강원 동해일출 정선 백복령 도전리 월루길 안반덕 / 자타청 / 본인추진
- 1편 / 1일번째 여행 / 새벽 동해바다, 상처난 고갯길을 오르다, 정선에 도깨비 도로가 있다?
- 2편 / 1일번째 여행 / 월루길 - 그 산속에 그런 재미있는 길이 있었다.


☞ 073번째 여행 / 2014 0815 0817 / 경상북도 울진, 죽변, 망양정 해수욕장, 성류굴, 불영사, 왕피리, 민물고기연구소 / 자타청 / 본인추진
- 1편 / 1일번째 여행 / 멀고 험한 울진가는 길
- 2편 / 1일번째 여행 / 도화동산과 울진 동해안 라이딩, 그리고 만남...
- 3편 / 1일번째 여행 / 망양정 해변에서 튜브타고 물놀이, 성류굴, 치느님은 진리...
- 4편 / 2일번째 여행 / 불영사 관람, 사랑바위 그리고 점심식사
- 5편 / 2일번째 여행 / 드디어 왕피리에 간다!! 그리고 계곡 물놀이, 이길의 끝을 잡고~
- 6편 / 2일번째 여행 / 울진 왕피리에서 이런 자태로다가 있어야할 운명이었을까요?
- 7편 (마지막편) / 3일번째 여행 / 아침 마실 라이딩, 박달재, 불영사 계곡, 민물고기…


☞ 074번째 여행 / 2018 0307 0308 / 높은 설산에 안기다 / 강원도 정선군 임계면 백복령 직원리 도전리 / 혼자 / 본인추진
- 1편 / 1일번째 여행 / 겨울이면 그 고개에 가고 싶다.
- 2편 / 1일번째 여행 / 나 오늘 어디서 자??
- 3편 / 2일번째 여행 / 자전거, 설산의 설경이 되다~
- 4편 (마지막편) / 작성 예정


☞ 076번째 여행 / 2019 0420 0421 / 정선 오지에 가다 / 정선 여행 평창 모릿재 봉산리 꽃벼루재 덕산기 비포장 / 혼자 / 본인추진
- 1편 / 1일번째 여행 / 오랫만에 온 평창
- 2편 / 1일번째 여행 / 이 업힐 경사 각도 실화냐??
- 3편 / 1일번째 여행 / 참 아름다운 오지마을 봉산리~
- 4편 / 1일번째 여행 / 나전 벚꽃, 꽃벼루재를 달리다.
- 5편 / 2일번째 여행 / 덕산기 계곡에서 추억을 떠올리다.
- 6편 / 2일번째 여행 / 덕산기 계곡에서 은철이 전천후 버디(Birdy)가 되다.
- 7편 / 2일번째 여행 / 덕산기 계곡 오지마을에서 사람을 만나다.
- 8편 (마지막편) / 작성 예정


☞ 077번째 여행 / 2020 0330 0331 / 섬진강 종주 화개 십리 벚꽃길 / 지인과 / 본인추진
- 1편 / 1일번째 여행 / 다사다난했던 출발... 그리고 처음 와본 섬진강...
- 2편 / 1일번째 여행 / 스트레스를 날려준 오랫만에 여행
- 3편 / 1일번째 여행 / 혼자면 외롭고~ 길벗이 있으면 좋은 섬진강...
- 4편 / 2일번째 여행 / 벚꽃터널에 취하다...
- 5편 / 2일번째 여행 / 어머니 품처럼 포근한 섬진강, 그리고 완주
- 6편 (마지막편) / 2일번째 여행 / 참으로 힘든 집으로 가는 길, 미션 2개!!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0건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1

많이 본글 ( 3일 )




Total 39건 1 페이지
자전거 > 라이딩/번개 후기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1,932 친구랑탔다 2009-06-27] 서울->속초 당일을 [샌들+짐받이+트렁크백+타이어 2.1 달고] 개고생 라이딩 피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02 90
21,858 나혼자탔다 2020-05-06 수] 2편] 서울에서 볼일보고 여주까지 배고픔의 귀가 라이딩 피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14 183
21,846 나혼자탔다 2020-05-06 수] 1편] 서울에서 볼일보고 여주까지 배고픔의 귀가 라이딩 피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14 160
21,779 나혼자탔다 2020-05-04 월] 가볍게 다같이 돌자 동네 한바퀴~ 피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08 152
21,763 나혼자탔다 2020-04-12 일] 이포보에서 만난 멋진 청년과 여주 벚꽃길 6.4Km를 달리다 피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08 151
열람중 나혼자탔다 2020-03-23 월] 여주시내~이포보 야간 라이딩 피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27 121
20,443 나혼자탔다 2020-03-16 월] 강천섬 가는길 위에서 대단한 소년을 만나다. 인기글 피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27 287
14,235 나혼자탔다 저녁식사 / 살곶이 다리까지 마실 인기글 피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18 914
14,232 나혼자탔다 성북천 자전거도로 타고 중고 직거래 / 택배발송 라이딩 인기글 피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18 939
14,228 나혼자탔다 저녁식사 / 성북천 자전거도로 / 정릉천-중랑천-청계천 한바퀴 인기글 피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18 1049
13,750 나혼자탔다 개밥주기 / 귀경길 인기글 피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07 942
13,738 나혼자탔다 물떠오기 2회 왕복 인기글 피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05 963
13,737 나혼자탔다 귀성길 / 왕십리역까지 / 여주에서 본가까지 / 황학산 라이딩 / 물떠오기 / 밭에 개밥주기 / 무가져오기 인기글 피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05 847
13,331 나혼자탔다 중랑천 한바퀴 돌다~, 의정부 부용교부터 한강 합수부까지 왕복!! 인기글 피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24 919
13,191 나혼자탔다 야라 서울 시티 투어 / 청계천~세종로~마포대교~한강자전거도로 남쪽~잠실대교~성수동~용답동~집 인기글 피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17 908
13,188 나혼자탔다 귀경길~ 인기글 피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17 896
13,186 나혼자탔다 밭에 농사 준비하러 오갈때 자전거 타기 인기글 피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17 924
13,183 나혼자탔다 본가 내려갈때 자전거 타고 전철역까지~, 전철역에서 본가까지 라이딩 인기글 피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17 944
13,087 나혼자탔다 저녁 마실! 동대문 거래처~청계천~한강~마포대교~한강~청계천 인기글 피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09 931
12,925 나혼자탔다 중화동 벨로픽스 샵 방문 / 중랑천.한강 합수부 찍고~ 부식 장보기 인기글 피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06 954
게시물 검색

접속자집계

오늘
562
어제
566
최대
1,538
전체
409,352
사이트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piree.kr.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